안철수 전 국민의당 대표가 설 명절 연휴 첫날인 24일 서울 종로구의 한 한정식 집에서 정성헌 새마을운동중앙회 회장과의 오찬 회동을 하며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바른미래당 소속인 안철수 전 국민의당 대표가 27일 오후 손학규 당대표와 만난다. 바른미래당 복귀와 재건에 대해 논의할 것으로 보인다.

바른미래당에 따르면 안 전 대표와 손 대표는 이날 오후 3시 국회 당대표실에서 회동한다. 만남은 안 전 대표 쪽에서 먼저 요청한 것으로 알려졌다.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가 설날인 25일 경기도 파주시 임진각 망배단에서 열린 합동망향제에서 인사말하고 있다. 연합뉴스

안 전 대표는 28일 안철수계 비례대표와 호남계 등 바른미래당 소속 의원들과 귀국 인사를 겸한 오찬 회동을 가질 예정이다. 이를 앞두고 손 대표와 만나는 것은 바른미래당의 방향에 대해 큰 틀에서 논의하기 위한 목적으로 해석된다. 앞서 손 대표가 “안 전 대표가 요구하는 것을 최대한 들어주겠다”고 밝힌 만큼, 당권을 놓고도 이야기가 오갈 것으로 보인다.

이서희 기자 shlee@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치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