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빅’의 김혜성(오른쪽) 이사가 2020 대한민국 브랜드 명예의전당 시상식에서 골프용품부문 브랜드상을 수상한 뒤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볼빅 제공

볼빅이 2020 대한민국 브랜드 명예의전당의 골프용품 부문 우수 브랜드로 선정됐다.

볼빅은 22일 “서울 그랜드힐튼 그랜드볼룸에서 개최된 2020 대한민국 브랜드 명예의전당 시상식에서 골프용품 부문 우수 브랜드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산업정책연구원(IPS)이 주최하고 산업통상자원부와 서울과학종합대학원, 중앙일보가 공동 후원하는 ‘대한민국 브랜드 명예의전당’은 2019년 한 해 동안 소비자들에게 가장 사랑 받은 우수 브랜드를 선정하는 시상식이다.

볼빅은 소비재 부문 가운데서도 7개 세부 업종 중 골프용품에서 브랜드의 우수성을 인정받아 수상 기업으로 이름을 올렸다. 특히 골프공에 대한 80여개의 특허기술을 기반으로 한 독보적인 기술력과 최고의 품질, 보다 창의적인 제품 생산으로 세계 골프공 시장에 컬러볼 바람을 일으켰단 평가를 받는다.

볼빅 관계자는 “골프공 시장에 안주하지 않고 지난해 고반발 골프클럽인 CORE XT 시리즈를 론칭해 기업의 브랜드 가치를 확장시켰다”며 “볼빅이 꿈꾸는 세계 톱3 토털 골프 브랜드로서의 목표에 한 발 더 다가섰다”고 전했다.

김혜성 이사는 “생각을 바꾸지 않으면 살아남지 못한다’는 회사의 지론처럼 앞으로도 끊임없는 기술 개발을 통해 볼빅의 브랜드 가치를 더 키우겠다”고 밝혔다. 한편 볼빅은 23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오렌지카운티 컨벤션센터에서 개막하는 세계 최대 규모의 골프용품 박람회 2020 PGA 머천다이즈 쇼에 9년 연속 참가해 국내브랜드 위상을 높인단 계획이다.

김형준 기자 mediaboy@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포츠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