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승진이 TV조선 ‘아내의 맛’에서 노래자랑에 출전했다. 방송 캡처

하승진과 하은주가 노래자랑에서 1등을 차지했다.

21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아내의 맛’에서는 하승진이 누나 하은주와 함께 찜질방에서 열린 노래자랑에 출전했다.

하은주는 2등 상품인 에어프라이어를 탐냈다. 그는 “에어프라이어로 하고 싶은 요리가 생겼다”며 의욕을 불태웠고 하승진은 “절대 2등 하면 안 되겠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하승진과 하은주는 노래자랑에서 1등을 차지했다. 두 사람이 상을 받기 위해 무대에 오르는 모습을 영상으로 지켜보던 출연진은 손뼉을 치며 함께 기뻐했다. 하승진과 하은주는 상품으로 찜질방 1달 무료 이용권을 받았다.

정한별 기자 onestar@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