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희선이 우아한 미모를 뽐냈다. 김희선 SNS 제공

김희선이 일상을 공개했다.

김희선은 14일 오후 자신의 SNS에 “드라이브. 이 사진 보신 분, 다 행복해라!”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김희선은 우아한 미소를 자랑하고 있다. 호피 무늬까지 완벽하게 소화한 그의 독보적인 미모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한편, 김희선은 2018년 종영한 tvN 드라마 ‘나인룸’에서 을지해이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그는 올해 방송될 SBS 드라마 ‘앨리스’로 안방극장에 복귀한다.

정한별 기자 onestar@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