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6일 스위스 안데르마트 지역 스키장에서 대형 눈사태가 발생해 구조당국이 수색 작업을 하고 있다. 유튜버 캡처
26일 스위스 안데르마트의 한 스키장에서 눈사태가 일어나 현장에서 구조대와 헬리콥터가 실종자를 수색하고 있다. 안데르마트(스위스)=AP 뉴시스

스위스 안데르마트 지역의 한 스키장에서 크리스마스 연휴 시즌을 즐기던 사람들이 26일(현지시간) 대형 눈사태가 발생해 최소 2명이 부상했다고 로이터 통신 등이 보도했다.

통신에 따르면 이날 오전 많은 사람들이 활강코스에서 스키를 즐기던 중 길이 300m, 폭 60m에 달하는 눈더미가 덮쳐, 순식간에 일부 스키어들이 눈 속에 파묻혔다.

사고 발생 직후 구조당국은 수색작업을 벌여 최소 6명을 구조했고, 이 가운데 2명이 경상으로 병원에서 치료 중이다.

현재까지 눈 속에 갇혀 있는 인원은 확인이 되지 않고 있다.

홍인기 기자 hongik@hankookilbo.com

26일(현지시간) 스위스 우리 주 안데르마트의 한 스키장에서 눈사태가 일어나 현장에서 구조대가 실종자를 수색하고 있다. 안데르마트(스위스)=AP 뉴시스
26일 스위스 우리 주 안데르마트의 한 스키장에서 눈사태가 일어나 현장에서 구조대와 헬리콥터가 실종자를 수색하고 있다. 안데르마트(스위스)=AP 뉴시스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