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노, 진동 마사지 도구 요가링 출시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다노, 진동 마사지 도구 요가링 출시

입력
2019.12.03 17:22
0 0

다이어트 전문 신생(스타트업) 기업 다노는 3일 국내 처음으로 진동 요가링인 ‘다노 바이브 요가링’(사진)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이 제품은 요가링에 진동 기능을 추가해 마사지 효과를 높였다. 인체 곡선에 맞게 유선형으로 만들어서 혼자 마사지하기 힘든 목, 허리, 종아리 등의 피로를 풀어줄 수 있다. 진동은 이용자의 상태에 맞게 3단계로 조절할 수 있다.

업체에 따르면 최대 120kg의 체중을 견딜 수 있게 내구성을 갖추었으며 건전지 없이 USB 단자를 이용해 30분간 충전하면 3시간 사용할 수 있다. 다노는 이 제품의 특허 출원을 마쳤다. 유튜브에서 ‘다노 언니’로 유명한 이지수 다노 대표는 “전신 마사지를 스스로 할 수 있도록 특화시켜 만든 제품”이라며 “다이어트나 몸매 관리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스타트업 리포트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