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 슈니처가 BMW Z4를 위한 튜닝 프로그램을 공개했다.

독일의 튜너로 명성인 높은 AC 슈니처가 토요타 GR-수프라를 위한 튜닝 프로그램을 공개한 데 이어 자신들의 '전공'이라 할 수 있는 BMW Z4를 위한 튜닝 프로그램을 공개했다.

이번에 공개된 BMW Z4를 위한 튜닝 프로그램은 BMW Z4 중 최고 사양인 'M40i'를 기반으로 개발해했으며 앞서 공개된 토요타 GR-수프라를 위한 튜닝 프로그램에 활용되었던 요소를 일부 차용하였다.

AC 슈니처가 선보인 BMW Z4 튜닝 모델은 BMW Z4에 담겨 있는 스포티한 실루엣을 고스란히 유지하면서도 더욱 스포티하고 강렬한 이미지를 연출할 수 있는 바디킷이 더해졌다.

립타입의 프론트 스플리터를 더해 시각적인 대담함을 과시한다. 새로운 프론트 스플리터를 장착한 것 외에는 보닛 라인이나 프론트 그릴 등은 순정 사양의 Z4 요소를 고스란히 활용한 것을 확인할 수 있다.

측면에서는 두 개의 디자인을 갖춘 20인치 크기의 알로이 휠을 마련해 탑승자의 고객 선택의 폭을 넓히며 스포티한 감성이 돋보이는 사이드 스커트를 더해 시각적인 매력을 한층 끌어 올렸다. 여기에 지상고를 25mm 가량 낮춰 날렵한 실루엣을 연출했다.

이외에도 Z4의 후면에 고성능 로드스터의 감성을 연출할 수 있는 거대한 쿼드 타입의 머플러 팁과 바디킷을 더해 시각적인 매력을 더했다.

성능적인 개선도 다양하게 마련됐다. Z4 M40i의 보닛 아래 자리한 340마력의 직렬 6기통 3.0L 가솔린 터보 엔진을 새롭게 조율해 400마력까지 끌어 올렸으며, 최대 토크 역시 61.2kg.m까지 끌어 올렸다. 이는 앞서 공개된 토요타 GR-수프라 튜닝 프로그램과 완전히 동일한 수치다.

여기에 Z4 만을 위해 새롭게 마련한 조절식 서스펜션 시스템을 더해 주행 퍼포먼스의 역동성을 더욱 강조하여 드라이빙의 매력을 더욱 강조했다.

AC 슈니처는 실내 공간에 일부 변화된 요소를 더했다. 스티어링 휠 뒤쪽에 자리한 알루미늄 소재의 패들시프트와 스포츠 드라이빙에 최적화된 스포츠 페달 세트, 그리고 키홀더 등을 새롭게 제작하여 시각적인 감성을 강조했다.

BMW Z4 M40i를 위한 튜닝 프로그램을 선보인 AC 슈니처는 튜닝 프로그램에 대해 5년의 품질 보증을 제공한다.

한국일보 모클팀 - 김학수 기자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