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이 19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에서 열린 '국민이 묻는다, 2019 국민과의 대화'에서 패널들의 질문을 받고 있다.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19일 부동산 가격 문제와 관련 “우리 정부에서는 (가격 안정에) 자신이 있다고 장담하고 싶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서울 상암동 MBC 사옥에서 열린 ‘국민이 묻는다, 2019 국민과의 대화’에 출연, ‘부동산 가격 급등으로 서민으로서 부담이 크고, 상대적 박탈감이 크다’는 국민 패널의 의견을 듣고 이렇게 밝혔다. 문 대통령은 역대 정부가 경기 부양을 위해 부동산 정책을 이용한 것이 부동산 가격 급등 원인이라고 짚으면서 “(경제) 성장률에서 어려움을 겪더라도 (부동산을) 경기부양책으로 삼지 않겠다는 생각”이라고 말했다.

신은별 기자 ebshin@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치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