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25일 한ㆍ아세안 만찬… 이재용 등 300명 초청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문 대통령, 25일 한ㆍ아세안 만찬… 이재용 등 300명 초청

입력
2019.11.15 21:05
0 0
문재인 대통령.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25일 부산에서 열리는 ‘2019 한ㆍ아세안 특별정상회의’ 환영 만찬에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등 국내 각계 대표 300여명을 초청한 것으로 알려졌다.

15일 청와대에 따르면, 초청 대상으로 이 부회장을 비롯해, 정의선 현대자동차그룹 수석부회장, 최태원 SK그룹 회장, 구광모 LG그룹 회장 등 4대 그룹 총수가 포함됐다. 박용만 대한상공회의소 회장 등 주요 경제단체장을 비롯한 경제계 인사는 20여명이 초청된 것으로 전해졌다. 이밖에 언론계ㆍ예술계 인사 등도 초청됐다. 문 대통령이 주재하는 이번 만찬에는 아세안 10개국 정상들이 참석할 예정이다.

손현성 기자 hshs@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