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제 군부대 정비고 폭발…부사관 등 4명 다쳐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인제 군부대 정비고 폭발…부사관 등 4명 다쳐

입력
2019.11.12 18:09
0 0

탄두 정비 중 사고 추정…부상자 응급수술

2일 오후 3시19분쯤 강원 인제군 남면 어론리 육군 모 부대 정비고에서 폭발사고가 일어났다.

이 사고로 작업장 등지에 있던 부대 소속 간부 4명이 다쳐 홍천국군병원으로 옮겨졌다. 사고 당시 당시 정비고에선 155㎜ 탄두 개량 작업을 진행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부상자들은 응급수술을 받았고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군 당국은 “목격자 등을 상대로 자세한 사고경위를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박은성 기자 esp7@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