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82년생 김지영'의 한 장면. 롯데엔터테인먼트 제공

영화 '82년생 김지영'이 개봉 18일만에 3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9일 오후 3시10분을 기준으로 '82년생 김지영' 누적 관객 수는 300만598명이다. 200만 관객을 돌파한 지 일주일 만이다. ‘82년생 김지영’은 전날 기준 박스오피스 2위를 기록하고 있다. 여러 세대의 공감을 얻는 데 성공했다는 평이다.

롯데엔터테인먼트는 '82년생 김지영' 300만 관객 돌파를 기념해 이벤트를 연다. 9일 오후 4시부터 15일까지 롯데시네마 홈페이지 및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응모한 고객 중 ‘82년생 김지영’ 예매 내역을 보유한 선착순 3,000명에게 콜드브루 음료 교환권을 준다.

강진구 기자 realnine@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화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