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스가 10부작 리얼리티를 통해 다양한 매력을 발산했다.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 제공

보이그룹 빅스가 리얼리티를 통해 또 하나의 추억을 쌓았다.

지난 8일 유플러스 아이돌Live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빅스 멤버들이 1박 2일 동안 자유롭게 여행하는 모습을 담은 리얼리티 ‘오늘is뭔들’의 마지막 이야기가 공개됐다.

앞서 먹방, 게임 등 다양한 에피소드로 비글미와 남다른 케미를 발산한 빅스는 마지막 회에서도 여유롭고 즐거운 시간을 만끽하며 다양한 볼거리를 선사했다.

1박 2일 동안의 여행을 마무리하며 홍빈과 혁은 다른 멤버들을 위해 아침을 준비했고, 식사를 마친 멤버들이 다 함께 티타임을 가지면서 이야기 꽃을 피우기도 했다.

여행을 마친 빅스는 “이런 시간을 자주 가졌으면 좋겠다”, “우리 멤버들 사랑합니다”라는 진심 어린 소감으로 팬들의 마음을 훈훈함으로 물들였다.

지난달 18일 첫 공개된 ‘오늘is뭔들’은 10회 동안 빅스의 힐링 여행 중 순도 100% 리얼한 모습을 담아 다양한 곳에서 멤버들과 팬들에게 소중한 추억을 선사했다.

한편, 빅스가 출연하는 리얼리티 '오늘is뭔들'은 10일부터 총 4회 분량의 비하인드 영상으로 종영의 아쉬움을 달랠 예정이다.

이호연 기자 hostory@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