꼬마 자전거를 탄 시민이 종로구 경운동 인도를 달리고 있다.

서울 종로구 경운동 인도를 따라 머리 희끗한 한 어르신이 꼬마 자전거를 타신다. 자전거 뒤에 짐을 싣고 끈으로 단단히 묶은 뒤 테이프로 수선한 불편한 안장에 턱 걸터앉으면 출발 준비 끝. 낡은 자전거지만 여느 차도 부럽지 않다. 멀티미디어부 차장

꼬마 자전거를 탄 시민이 종로구 경운동 인도를 달리고 있다.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