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시완과 황정음이 비주얼 케미를 자랑했다. 황정음 SNS 제공

배우 임시완과 황정음이 만났다.

임시완은 6일 자신의 SNS에 음표 모양의 이모티콘과 함께 황정음과 같이 찍은 사진을 게재했다.

이날 황정음도 SNS를 통해 "시완씨랑... 반가워써유^^"라며 임시완과의 투샷을 올렸다.

사진 속 임시완과 황정음은 청량한 비주얼을 자랑하고 있다. 아이돌 그룹 출신이자 이제는 배우로도 완벽하게 자리매김한 두 사람의 훈훈한 친분이 많은 이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한편 임시완과 황정음은 각자 활발한 활동을 통해 팬들과 만나고 있다.

먼저 임시완은 지난 3월 전역 후 OCN 드라마 '타인은 지옥이다'에 주인공 윤종우 역으로 출연하며 화려한 복귀를 알렸다.

황정음은 내년 상반기 방송 예정인 JTBC 새 드라마 '쌍갑포차' 출연을 확정 짓고, 2년여 만에 컴백한다.

이호연 기자 hostory@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