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외과학회 신임 회장에 왕희정 아주대병원 교수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대한외과학회 신임 회장에 왕희정 아주대병원 교수

입력
2019.11.05 10:41
0 0
왕희정 신임 대한외과학회 회장

왕희정 아주대병원 외과 교수가 최근 서울 그랜드힐튼호텔에서 열린 대한외과학회 제71차 추계학술대회에서 72대 회장으로 선출됐다.

왕 신임 회장은 1981년 연세대 의대를 졸업하고 인제대 의대 외과 조교수를 거쳐 1994년부터 아주대 외과학교실에서 간이식 및 간담도 외과장, 암센터장, 장기이식센터장을 역임했다.

왕 회장은 2,500여건의 간절제술, 600여건의 간이식을 집도한 간이식 및 간담도외과 전문의다. 2007년에는 국내 최초로 성인 혈액형 부적합 간이식에 성공했고, 매년 200례의 간 절제술과 50례의 간이식을 시행하고 있다. 70년 역사를 가진 대한외과학회의 회원은 7,000명이다.

권대익 의학전문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