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호텔이 한국과 베트남, 러시아 등 3개국 7대 도시의 5성급 호텔이 참여하는 '타임세일' 행사를 진행한다. 롯데호텔 제공

롯데호텔이 오는 4일 오전 10시부터 8일 자정까지 5일 간 타임세일 행사를 연다고 1일 밝혔다.

한국의 서울ㆍ제주ㆍ부산ㆍ울산, 베트남의 호치민과 하노이, 러시아의 블라디보스토크 등 3개국 7개 도시에 있는 5성급 롯데호텔이 대상이다.

타임세일은 한정된 시간 안에 특가의 상품을 한정수량 판매하는 방식을 의미한다. 롯데호텔은 오는 4일부터 2020년 2월 29일까지의 투숙 상품을 저렴한 가격에 내놓을 예정이다.

롯데호텔은 “그간 개별적으로 타임세일을 진행한 적은 있지만 여러 호텔이 함께 하는 건 최초”라며 “국내는 물론 건기를 맞는 하노이와 호치민, 러시아 유일의 부동항(겨울에도 얼지 않는 항구)으로 겨울 정취가 물씬 느껴지는 블라디보스토크에서 5성급 호텔을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롯데호텔 멤버십 회원이 아니어도 행사에 참여할 수 있지만 예약은 롯데호텔의 공식 홈페이지나 애플리케이션에서만 할 수 있다. 롯데호텔은 무료 멤버십 프로그램인 ‘롯데호텔 리워즈’ 회원이 11월 30일까지 투숙을 완료하면 LH포인트 1,000점(1만원 상당)을 적립해준다.

윤태석 기자 sportic@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