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 전문 인력양성 교육장비 활용, 홍보업무 상호 협력하기로
구미대가 24일 본관 3층 회의실에서 전북 진안공업고등학교와 e-MU 전문인력 양성을 위한 상호교류 협약(MOU)을 체결하고 있다. 구미대 제공

경북 구미대가 전북 진안공업고등학교와 군 전문학사 학위과정(e-MU)의 전문인력 양성을 위한 상호교류 협약(MOU)을 체결했다.

24일 구미대에 따르면 이날 협약식에는 정창주 구미대 총장과 신동신 진안공고 교장 등 관계자 10여명이 참석했다. e-MU(e-Military University)는 국방부가 주관하는 군 전문학사 학위과정이다. 구미대는 이와 관련해 특수건설기계과, 헬기정비과, 기계자동차공학부 등 3개 학과를 운영하고 있다.

진안공고는 지난해 7월 국방부의 ‘공병 운용 병과 군 특성화고’에 선정돼 군사 전문인력 양성 기반을 마련하고 있다.

구미대와 진안공고는 MOU 체결로 정보교류와 상호협력하고 군 전문 인력양성(건설기계 분야)을 위한 교육장비 및 보유시설을 활용하기로 했다. 또 특강과 홍보업무에 협력하고 군 건설기계분야 전문 부사관 양성에 나선다.

구미대는 올해 서울 인덕공고, 경남 진주 경남자동차고, 경주 신라공고에 이어 4개의 군 특성화 고교와 e-MU 전문인력 양성을 위한 상호교류 협약을 체결했다.

신동신 진안공고 교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e-MU 진학을 희망하는 학생들에게 군부사관 진로를 탐색하고 맞춤식 교육을 받을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정창주 구미대 총장은 “군에서 요구하는 수준 이상의 전문교육을 통해 우수한 기술부사관 양성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재현 기자 k-jeahyun@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지역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