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주아가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 입담을 뽐냈다. 방송 캡처

배우 신주아가 자신의 결혼식을 위해 예식장을 만들었다고 전했다.

22일 방송된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가 결혼유발자 특집으로 꾸며진 가운데, 간미연, 박은지, 신주아, 이혜주가 출연했다.

이날 신주아는 “태국에는 예식장이 따로 없다. 그래서 빈 홀에 드라마 세트장처럼 만들었다”라고 밝혔다.

이어 공개된 신주아의 결혼식 영상은 그 화려함에 시청자들을 감탄하게 만들었다. 박소현 역시 “광고처럼 만들었다”라며 감탄했다.

신주아는 “결혼식 이후에 (공간을) 다시 없앴다. 너무 아깝더라”라고도 전했다.

한편, MBC 에브리원 예능 프로그램 ‘비디오스타’는 매주 화요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된다.

정한별 기자 onestar@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