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수영 사장, CEO 특별 안전교육 및 간담회 개최

석유공사 양수영(오른쪽 두번째) 사장이 협력사 근로자들을 상대로 안전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한국석유공사는 양수영 사장이 21일 오전 울산비축기지 건설현장을 방문해 협력사 근로자를 대상으로 간담회와 특별 안전교육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양 사장은 이날 특별 안전교육에서 근로자의 안전과 생명확보가 공사의 최우선 목표임을 강조하고 협력사 등 현장 관계자들에게 철저한 안전의식과 엄격한 관리를 통해 안전사고가 발생되지 않도록 할 것을 신신당부했다.

또 산업재해 취약계층인 외국인 근로자에 대한 지원과 관리를 통해 모두 함께 안전하고 건강한 일터를 만들어나가도록 현장관계자들을 독려했다.

한편 한국석유공사는 국민의 안전을 최우선 가치로 삼고, 산업재해 Zero를 목표로 ‘건설현장 안전강화 종합계획’을 수립, 선제적 재난ㆍ안전 관리와 현장중심 대응역량 향상을 강력하게 추진하고 있다.

김창배 기자 kimcb@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지역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