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일 서울 마포구 신수국공립어린이집에서 열린 ‘KB 맑은하늘 공익신탁 친환경보일러 설치 행사’에서 허인(뒷줄 왼쪽에서 세 번째부터) KB국민은행장, 박원순 서울시장, 최열 환경재단 이사장 등이 원아 및 교사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국민은행은 지난 3월 미세먼지 문제 해결을 위해 신탁보수의 10%를 고객 명의로 환경재단에 기부하는 ‘KB 맑은하늘 공익신탁’을 출시하고, 고객 기부금에 은행 매칭 기부금을 더한 2억원으로 서울시내 사회복지시설 150곳의 노후 보일러를 친환경 콘덴싱 보일러로 교체하는 작업을 진행 중이다. KB국민은행 제공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