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최초의 국제치안산업박람회가 21일 개막, 23일까지 3일간 인천 송도컨벤시아에서 열린다. 이낙연(맨 앞줄 가운데) 국무총리가 박람회에 참석해 참석자 명부에 서명을 하고 있다.

국내 최초의 국제치안산업박람회가 21~23일 인천 송도컨벤시아에서 개최된다.

인천시와 경찰청이 공동 주최하고, 인천관광공사와 메쎄이상이 주관하는 제1회 국제치안산업박람회에는 140개 기업 및 기관의 434부스가 관람객을 맞이한다.

우리나라 치안산업의 현재와 미래를 담은 이번 전시회는 4차산업혁명 시대에 맞춰 스마트 치안과 치안한류를 주제로 실제 경찰에서 사용하는 제품과 첨단 기술들을 한자리에서 선보였다.

21일부터 3일동안 송도 컨벤시아에서 개최되는 이번 박람회 전시관은 △ 경찰기동장비, 드론관 △경찰 정보통신기술(ICT)관 △범죄예방 장비·시스템관 △ 범죄수사·감식장비관 △교통장비·시스템 및 정책홍보관으로 구성되어 있다.

또한 해외바이어 수출상담회는 인천KOTRA지원단의 지원하에 중국, 필리핀, 태국, 인도네시아, 베트남 등 7개국의 해외 바이어를 초청하여 참가 기업들과 1:1 매칭을 통해 해외시장 판로개척의 기회를 제공했다.

아울러 국제CSI컨퍼런스를 비롯 △치안과학기술연구포럼 △사이버안전학술세미나 △셉테드학회세미나 △ 한국방범기술산업협회 세미나 △ 한국경찰법학회 세미나 △ 2019 스마트치안융합 국제콘퍼런스 등 국제치안산업의 트렌드와 정보를 교류할 수 있는 다양한 세미나가 마련되어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이밖에 일반참관객을 위한 부대행사로 △경찰 제복소개 및 포토존 △ 순찰차 시뮬레이터 △ 3D몽타주 프로그램 및 몽타주 체험기 △ 20년 보급할 신형 경찰 신체 보호장비 소개 및 착용 △교통안전 VR시뮬레이터 체험 등 20여개의 체험행사를 구성하여 치안․안전문화 확산을 도모할 뿐만 아니라 풍성한 볼거리와 즐길거리가 선보인다.

제74회 경찰의 날 기념식과 연계하여 개최된 이날 박람회 개막식에는 이낙연 국무총리를 비롯 민갑룡 경찰청장 등 주요인사가 참가하여 우리나라 첨단치안산업 현장을 둘러보았다.

송원영기자 wysong@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지역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