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형욱 국무조정실장 "BTS 병역특례, 시대 반영해 종합 검토해야"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노형욱 국무조정실장 "BTS 병역특례, 시대 반영해 종합 검토해야"

입력
2019.10.18 21:57
0 0
노형욱 국무조정실장이 18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정무위원회 종합 국정감사에서 의원질의에 답변을 하고 있다. 뉴스1

그룹 방탄소년단(BTS)에 병역특례제도를 적용하는 문제에 대해 노형욱 국무조정실장이 18일 "종합적 검토가 이뤄져야 한다"고 말했다.

노 실장은 이날 국회 정무위원회의 국무조정실·국무총리비서실 등 종합 국정감사에서 더불어민주당 김병욱 의원의 질의에 이같이 답했다.

김 의원은 "BTS는 빌보드 차트 1위를 기록하고, 연 경제효과가 5조6,000억원이라는 결과도 있다"며 "대한민국이 문화 콘텐츠 강국으로 발돋움하기 위한 모티브 제공 차원에서도 케이팝에 병역특례 문호를 개방하는 것을 검토할 필요가 있다"고 제안했다.

이에 대해 노 실장은 "전체 숫자를 감축해나가는 과정에서 전체 구성을 어떻게 해야 할지, 예술 분야도 순수 예술만 해야 하는지, 시대 상황을 반영해야 하는지 종합적 검토가 이뤄져야 할 상황"이라며 "관련 부처와 노력하겠다"고 답했다.

신은별 기자 ebshin@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