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쿄의 명소 오다이바 해상 공원에 항해를 위해 쓰던 닻과 쇠사슬이 놓여 있다.

도쿄의 명소 오다이바 해상 공원에서 학생들이 도시락으로 점심식사를 하고 있다. 먼 훗날이 되면 얘기를 나눌지 모른다. 어렸을 적부터 지금까지의 우정은 마치 오래된 닻의 쇠사슬처럼 변함없이 견고하게 우리 사이를 연결시켜 왔노라고...멀티미디어부 차장

도쿄의 명소 오다이바 해상 공원에서 학생들이 도시락으로 점심식사를 하고 있다.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