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인(앞줄 오른쪽에서 다섯번째) KB국민은행장과 오거돈(앞줄 오른쪽에서 네번째) 부산시장이 17일 부산 벡스코에서 열린 '2019 KB굿잡 부산 잡 페스티벌'에서 취업을 준비하는 장병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국민은행 제공

KB국민은행이 부산에서 대규모 취업박람회를 열고 일자리 문제로 고민하는 취업준비생 지원에나섰다.

국민은행은 17일 부산 벡스코에서 우수 기업 200여 곳이 참여하는 ‘2019 KB굿잡 부산 잡 페스티벌’을 부산시와 공동 개최했다고 밝혔다. 2011년부터 시작된 ‘KB굿잡’ 취업박람회는 단일 규모로 국내 최대 취업박람회로 지금까지 누적 방문객 28만9,000여 명, 구인기업 2,700여 곳이 참여했다.

국민은행과 부산시가 2016년에 이어 두 번째로 공동 주최한 이번 행사에는 국민은행과 부산시가추천한 우수 기업과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ㆍ중소기업기술정보진흥원ㆍ한국무역협회ㆍ한국산업기술진흥협회 소속 우수 회원사, 대기업 협력사, 코스닥 상장사 등 200여 개 구인기업이 참여했다.

주최 측은 구직자의 취업 성공을 위해 세심한 배려를 아끼지 않는다는 방침이다. 이를 위해 구직자가 적성에 따라 구직활동을 할 수 있도록 ‘KB 우수기업관’ ‘부산시 우수기업관’ ‘중소벤처기업관’ ‘대기업협력사관’ ‘특성화고 행복JOB드림관’ 등으로 기업 부스를 분류했다. 또 구직자의 취업 성공률 향상을 돕고자 △인공지능(AI) 기반 기업 추천 및 자기소개서 컨설팅 △면접 복장 대여 △청년 장병(전역 예정)의 성공 취업 지원을 위한 ‘국방전직교육원관’ 운영 △이력서용 사진 촬영 및 이미지 컨설팅 등의 행사도 열었다.

국민은행은 박람회에 참여하는 구인기업이 정규직 직원을 채용하면 직원 1인당 100만원, 최대 1,000만원의 채용지원금을 준다. 또 일자리 창출 우수기업에 최대 1.3%포인트의 금리우대 혜택을 제공하기로 했다. 구직자 300명에게 면접지원금 1만원 쿠폰도 지급한다.

이날 개막식에는 오거돈 부산광역시장, 허인 KB국민은행장, 김석준 부산광역시교육청 교육감, KB홍보모델 김연아 등이 참석했다. 허 행장은 “앞으로도 일자리 창출은 물론 차별화된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국민과 함께 나누고 성장하는 ‘국민의 평생 금융파트너’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민식 기자 bemyself@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