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민간 활력에 건설 투자 역할 크다… 확대할 것”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문재인 대통령 “민간 활력에 건설 투자 역할 크다… 확대할 것”

입력
2019.10.17 15:16
0 0

 경제장관회의 주재… “생활 SOC 투자” 

문재인 대통령. 청와대 제공

문재인 대통령이 건설 투자를 확대해나가겠다는 기조를 17일 밝혔다. “민간 활력을 높이는 데 건설 투자의 역할이 크다”고 강조하면서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주재한 경제장관회의에서 “우리 정부는 인위적 경기부양책을 쓰는 대신 국민생활 여건을 개선하는 건설 투자에 주력해왔다”며 “이 방향을 견지하며 필요한 건설 투자는 확대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건설 투자 확대를 통해 경제 성장에 활력을 불어넣겠다는 것이다.

이어 “서민 주거 문제 해결을 위한 주거 공급을 최대한 앞당기고, 교통난 해소를 위한 광역 교통망을 조기 착공해야 할 것이다. 정부가 역점을 두고 추진하고 있는 교육ㆍ복지ㆍ문화 인프라 구축과 노후 SOC(사회간접자본) 개선 등 생활 SOC 투자도 더욱 속도를 내야 할 것”이라며 “경기가 어려울 때 재정 지출을 확대해 경기를 보강하고 경제에 힘을 불어넣는 것은 정부가 반드시 해야 하는 일”이라고 강조했다.

신은별 기자 ebshin@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