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5~26일 수원컨벤션센터서
“교육으로 국제사회 기여할 것”

경기도교육청(교육감 이재정)은 25~26일 수원컨벤션센터에서 ‘경기혁신교육 10주년 국제콘퍼런스’를 개최한다고 10일 밝혔다.

‘경기혁신교육 10주년 국제콘퍼런스’는 경기혁신교육 10년의 성과를 국내·외적으로 공유하고 미래교육 담론을 제시하기 위해 마련된 행사로 도교육청과 경기도교육연구원(원장 이수광)이 공동 주관한다.

국제콘퍼런스에는 국내·외 교육전문가, 교육전문직, 교사 등 1,000여명이 참석할 예정이며, 혁신교육 전문가 초청강연과 발제·토론, 대담이 한국어·영어·중국어 통시통역으로 진행된다.

1일차 주제는 ‘불확실성 시대 교육의 본질 찾기(세계적 맥락)’이며 이재정 교육감 기조강연을 시작으로 존엄, 정의, 평화를 주제로 각각 앤드류 하그리브스, 옌스 드레슬러, 미칼리노스 젬빌라스 교수가 강연하고, 양동핑(杨东平) 21세기 교육연구원 원장이 특별 강연한다.

2일차 주제는 ‘경기혁신교육의 성과와 미래(대한민국의 맥락)’이며, 혁신, 자치, 미래를 주제로 경기혁신교육의 과거와 현재, 미래에 대한 전문가 토론, ‘대한민국 교육의 미래’를 주제로 전문가 대담이 이뤄진다.

경기도교육청 이한복 정책기획관은 “이번 국제콘퍼런스를 통해 국내적으로는 혁신교육의 동력을 강화하고, 국제적으로는 경기혁신교육의 위상을 제고해 교육적 측면에서 국제사회에 기여할 수 있는 방법을 찾아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범구 기자 ebk@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지역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