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 주택서 전신 화상 입은 70대 발견… 경찰 수사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광양 주택서 전신 화상 입은 70대 발견… 경찰 수사

입력
2019.10.09 23:00
0 0
전남 광양경찰서 전경.

전남 광양 한 주택에서 70대 남성이 원인을 알 수 없는 이유로 전신에 3도 화상을 입은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9일 광양경찰서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5시20분쯤 광양시 한 주택에서 A(72)씨가 화상을 입고 쓰러져 있는 것을 부인이 발견해 신고했다.

A씨는 온몸에 3도 화상을 입은 채 방에 쓰러져 있었으며 119 등에 의해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A씨의 주택 내부에는 식탁 등이 그을려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범죄 혐의점이 있는지 등을 조사하기 위해 국립과학수사연구원과 합동 감식을 벌이고 부인의 진술 등을 토대로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 중이다.

광양=하태민 기자 hamong@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