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핑크 제니, 막 찍어도 ‘독보적인 섹시미’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블랙핑크 제니, 막 찍어도 ‘독보적인 섹시미’

입력
2019.09.21 06:20
0 0
제니가 근황을 전했다. 제니 SNS

블랙핑크 제니가 필름 카메라로 섹시미를 뽐냈다.

제니는 지난 20일 오후 자신의 SNS에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제니는 시크하면서도 도도한 눈빛으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특히 자체발광 여신 아우라는 팬들 마음을 사로잡는다.

제니는 현재 브랜드 엠버서더로 활약하고 있는 샤넬의 스타일을 찰떡같이 소화해 현장의 스태프들로부터 ‘코코 제니’라는 찬사를 끌어내기도 했다.

한편, 블랙핑크 '2019 PRIVATE STAGE [Chapter 1]'는 21일 오후 1시와 6시 서울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개최된다.

김정은 기자 jennykim@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