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피아, 중국 치디엔의 인기 웹소설 7편 국내 독점 공급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문피아, 중국 치디엔의 인기 웹소설 7편 국내 독점 공급

입력
2019.09.20 10:25
0 0

웹소설을 제공하는 신생(스타트업) 기업 문피아는 20일 중국 텐센트 산하의 웹소설 플랫폼 치디엔에서 인기를 끄는 웹소설 7편을 국내에 독점 제공한다고 밝혔다. 해당 작품은 ‘경여년’ ‘교랑의경’ ‘봉은천하’ 등이다.

이 가운데 경여년은 중국 인기 작가인 묘니의 작품으로, 드라마로도 제작돼 11월 텐센트 비디오에서 방영 예정이다. 이번에 공개되는 작품들은 문피아 웹사이트와 스마트폰용 소프트웨어(앱)를 통해 매일 2,3편씩 연재된다.

이와 함께 문피아는 텐센트의 자회사인 위에원 출판그룹의 작품 800만편 가운데 인기작들을 선정해 국내 제공하기 위해서 번역 작업을 하고 있다. 2013년 정식 서비스를 시작한 문피아는 웹소설을 전문으로 연재하는 사이트다. 현재 4만여명의 작가들이 쓴 작품 13만편을 보유하고 있다.

최연진 IT전문기자 wolfpack@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스타트업 리포트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