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19일) 개봉 ‘뷰티풀보이’, 어떤 영화? 가족의 위대한 사랑 그렸다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오늘(19일) 개봉 ‘뷰티풀보이’, 어떤 영화? 가족의 위대한 사랑 그렸다

입력
2019.09.19 12:54
0 0
영화 ‘뷰티풀 보이’가 개봉했다. 더쿱 제공

영화 ‘뷰티풀 보이’가 국내 관객과 만나고 있다.

19일 가을 감성과 어울리는 가족 영화 ‘뷰티풀 보이’가 개봉됐다.

‘뷰티풀 보이’는 마약 중독으로 죽음의 문턱에 선 아들과 이를 구한 아버지의 이야기를 그린 감동 실화를 그린 영화다. 배우 스티브 카렐과 티모시 샬라메는 깊이 있는 연기력으로 부자 사이의 복잡한 감정선을 그려냈다.

두 배우의 열연을 본 실제 주인공 데이비드 셰프와 닉 셰프 부자는 본인들의 이야기를 아름답고 사실적으로 표현한 것에 대해 크게 감동했다고 전해졌다.

특히 티모시 샬라메는 한층 성숙하고 깊이 있는 열연을 선보였다. 특히 영화의 엔딩 크레딧이 올라갈 때 티모시 샬라메이 내레이션하는 찰스 부코스키 시는 관객들에게 여운을 남긴다.

‘뷰티풀 보이’ 측은 “무엇보다도 큰 가족의 사랑 등에 대해 더욱더 생각해볼 수 있는 영화가 될 것”이라고 소개했다.

이지형 기자 allproducer@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