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가 공동으로 대한민국 관광산업의 질적 성장을 위해 개최하는 ‘2019년도 웰니스 관광시설 공모사업’에 경기 의정부시 아일랜드캐슬이 최종 선정됐다.

18일 아일랜드캐슬에 따르면 ‘웰니스 관광자원 육성사업’은 전국 지자체와 지역관광기관으로부터 추천된 전국 40곳의 후보지 중 3차에 걸친 심사 끝에 전국 10곳이 최종선정 됐다.

경기도에서는 아일랜드캐슬이 유일하게 선정됐다. 이번에 선정된 10곳은 한국형 웰니스 대표관광지로 다양한 지원을 통해 집중 홍보 육성된다. 아일랜드캐슬의 웰니스 관광프로그램은 아일랜드캐슬 내 온천수의 수압을 이용한 바데풀 수(水) 테라피와 아쿠아 스트레칭 등 건강 증진에 초점이 맞춰져 있다.

의정부시도 아일랜드 캐슬을 관광자원화하는데 힘을 쏟겠다는 방침이다.

고현숙 시의 문화관광과장은 “최근 웰빙, 건강, 행복 등이 관광산업에 중요한 이슈로 대두된 가운데, 시 차원에서도 아일랜드캐슬을 포함한 다양한 한국형 웰니스 관광자원을 접목시켜 관광객을 적극적으로 유치하겠다”고 밝혔다.

이종구 기자 minjung@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지역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