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이 평가 기업 상위 10%만 속하는 ‘DJSI 월드 지수’에 12년 연속 포함됐다. DJSI 월드 지수 캡처

SK텔레콤이 세계적으로 공신력 있는 지속가능성 평가 지수 ‘다우존스 지속가능경영지수(DJSI)’에서도 상위 10% 기업들만 속하는 ‘DJSI 월드 지수’에 12년 연속 포함되는 기록을 세웠다. 이 기록은 올해 편입된 국내 기업 가운데 최장이자, 아시아 통신사 중에서는 최초다.

SK텔레콤은 59개 글로벌 유무선 통신사를 대상으로 평가한 DJSI 평가 통신 분야에서 DJSI 월드 지수에 편입된 유일한 국내 통신사다. SK텔레콤 외에는 도이치텔레콤(독일)과 KPN(네덜란드), NTT도코모(일본) 등 9곳 만이 올해 DJSI 월드 지수에 편입됐다. SK텔레콤 측은 “이번 평가에서는 자사의 △5G 서비스 경쟁력 △뉴 정보통신기술(ICT) 포트폴리오 성장 전략 △ICT 기반 사회적가치 창출 △개인정보 보호 등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고 밝혔다.

DJSI는 세계 최대 금융정보 제공기관 ‘S&P다우존스지수’와 스위스 투자기관 ‘로베코샘’이 1999년부터 매해 발표하고 있는 지속가능성 평가 지수로, 올해 DJSI 평가는 61개 산업분야 내 글로벌 2,500여개 기업을 대상으로 이뤄졌다. 이번 결과는 오는 23일 미국 증권거래시장 개장 시점에 S&P DJSI 펀드 및 관련 ESG(환경, 사회, 지배구조) 지수 펀드에 반영될 예정이다.

곽주현 기자 zooh@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