밴드 사우스클럽의 멤버 남태현이 앨범 발매 연기 소식을 전했다. 남태현 SNS

밴드 사우스클럽의 멤버 남태현이 앨범 발매 연기 소식과 함께 팬들에게 사과의 뜻을 밝혔다.

남태현은 11일 자신의 SNS에 “미안해요. 앨범 발매가 조금 연기 되었어요. 더 좋은 소식과 좋은 작품으로 금방 돌아오겠습니다”라는 글을 게재하며 사우스클럽의 앨범 발매 연기 소식을 전했다.

사우스클럽의 소속사 더사우스 역시 같은 날 공식입장을 내고 “다음 달 17일 발매 예정이었던 사우스클럽 4번째 미니앨범 및 음원의 발매일을 부득이 연기하게 됐다”며 “한층 더 완성도 있는 앨범 제작을 위해 심사숙고해 내린 결론으로 팬 여러분의 너그러운 양해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이어 남태현은 "늘 언제나 한결같은 응원으로 사우스클럽을 사랑해주시는 팬 여러분께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고 덧붙이며 팬들의 지지에 대한 감사함을 전했다.

홍혜민 기자 hhm@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