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진희가 ‘맛남의 광장’을 통해 푸드 예능에 도전한다. SBS 제공

배우 백진희가 백종원을 만나 예능인으로 거듭난다.

백진희가 최근 출연 소식을 전해 화제를 모은 SBS 추석특집 파일럿 ‘맛남의 광장’은 지역의 특산품이나 로컬푸드를 이용, 기존에 맛볼 수 없었던 신메뉴를 개발해 휴게소, 철도역, 공항 등 유동인구가 많은 만남의 장소에서 교통 이용객들에게 선보이는 프로그램이다. 

오는 13일 첫 방송되는 ‘맛남의 광장’의 공개된 티저 영상 속 백진희는 함께 출연하는 백종원, 양세형, 박재범과 한 차에 탑승해 자연스러운 케미로 예능에 적응해나가는 모습을 보이며 눈길을 끈 바 있다.

휴게소에서 영동군의 특산물인 옥수수를 활용한 메뉴를 담당, 옥수수를 꼬치에 꽂던 중 나무 꼬치를 부러뜨려 놀란 모습이 카메라에 포착되는가 하면 처음 겪는 주문 대란에 당황한 기색까지 드러내는 등 귀여운 면모를 한껏 뽐내며 기대감을 자아냈다. 

이에 그 동안 드라마 ‘죽어도 좋아’, ‘식샤를 합시다3’, ‘저글러스’, ‘미씽나인’, ‘내 딸, 금사월’, 영화 ‘무서운 이야기2’, ‘뜨거운 안녕’ 등에 출연하며 활발하게 활동해온 배우 백진희가 새롭게 푸드 예능에 도전, 어떤 새로운 모습을 보여주게 될지 관심이 집중된다. 

한편, SBS ‘맛남의 광장’은 ‘3대천왕’, ‘푸드트럭’, ‘골목식당’을 연출한 이관원 PD가 새롭게 선보이는 예능 프로그램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으며 내일 오후 8시 40분 첫 방송된다.

홍혜민 기자 hhm@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