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모로우바이투게더가 데뷔 첫 추석맞이 한복 사진과 함께 명절 인사를 공개했다.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가 추석을 맞아 한복을 차려 입고 데뷔 첫 명절 인사를 전했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수빈, 연준, 범규, 태현, 휴닝카이)는 추석 연휴를 앞둔 지난 11일 공식 팬 커뮤니티 ‘TXT 위버스’ 및 SNS 채널을 통해 팬들에게 전하는 추석 인사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에서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통일감 있는 한복을 단정히 차려 입고 소년미 가득한 모습으로 밝고 유쾌한 명절 인사를 전해 눈길을 끌었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민족 대명절 추석이 찾아왔다”며 “맛있는 음식 많이 드시고, 오랜만에 만나시는 가족, 친구분들과 함께 행복하고 즐거운 시간 보내셨으면 좋겠다”고 인사를 건넸다. 

또 “귀향길에는 저희 노래 들으시면서 이동하는 것도 좋을 것 같다. 추석 연휴 잘 보내시고 저희와 함께 풍성한 한가위 되시길 바란다”고 덧붙여 훈훈함을 자아냈다. 

지난 3월 데뷔 앨범 ‘꿈의 장: STAR’를 발매하며 가요계에 첫 발을 내디딘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전 세계 44개 국가 및 지역 아이튠즈 ‘톱 앨범’ 차트 1위, 미국 빌보드 메인 앨범 차트 ‘빌보드 200’ 140위 및 빌보드 ‘소셜 50’ 2위를 차지해 올해 데뷔 신인 가운데 최고 기록을 세웠다. 

한편,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10월 컴백을 목표로 새 앨범 준비에 매진하고 있다.

홍혜민 기자 hhm@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