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스원 멤버들이 Mnet ‘TMI NEWS’에 출연했다. 방송 캡처

엑스원(X1)이 ‘TMI NEWS’에서 다양한 매력을 뽐냈다.

11일 오후 방송된 Mnet ‘TMI NEWS’에서는 엑스원의 멤버 김요한, 남도현, 한승우, 손동표가 출연해 예능감을 뽐냈다.

이날 전현무는 엑스원의 멤버들에게 “특별히 자신의 신체 부위 중에 멋있다고 칭찬받는 부분이 있느냐”라고 물었다.

이에 김요한은 “하체다”라며 자신 있게 말했고 전현무는 직접 검증에 나섰다. 전현무는 이어 “아름드리나무 같다”라며 감탄했다. 장도연 역시 “얼굴은 귀여운데 반전이다”라며 놀라움을 표했다.

손동표는 “나는 비율이 좋다는 소리를 많이 들었다”라고 밝혔고 장도연은 “얼굴이 정말 작다”라며 그의 말에 동의했다. 손동표는 파워워킹을 선보이며 완벽 비율을 과시했다.

손동표의 워킹을 본 전현무는 “요한의 허벅지와 동표의 윙크에 심쿵해서 잠 못 잔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방송을 통해 엑스원은 다양한 매력들을 선보여 팬들을 행복하게 만들었다.

한편, Mnet ‘TMI NEWS’는 매주 수요일 오후 8시에 방송된다.

정한별 기자 onestar@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