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 연휴를 하루 앞둔 11일 오후 서울 서초구 강남고속버스터미널에서 한 시민이 고향에서 올라온 어머니가 가져온 짐을 정리하고 있다.

국토교통부가 전국 9천세대를 대상으로 조사해 10일 발표한 추석 연휴 통행실태 결과는 추석 연휴 기간 귀성길은 추석 전날인 12일 오전, 귀경길은 추석 당일(13일) 오후에 가장 붐빌 것으로 예상했다.

홍인기 기자

추석 연휴를 하루 앞둔 11일 오후 서울 강남고속버스터미널에서 역귀성한 어르신들이 버스에서 짐을 내리고 있다. 홍인기 기자
추석 연휴를 하루 앞둔 11일 오후 서울 강남고속버스터미널에서 역귀성한 어르신들이 가져온 짐을 들고 이동하고 있다. 홍인기 기자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회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