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건설은 대학생을 대상으로 건설 분야의 사회적ㆍ경제적 가치를 높일 수 있는 아이디어 공모전을 4주간 개최한다고 9일 밝혔다. 수상자에겐 입사 전형에서 특전이 주어진다.

이번 공모전은 모든 경영활동에서 경제적 가치 창출과 함께 사회적 가치를 증대함으로써, 사회와 더불어 성장하는 SK그룹 경영원칙 ‘DBL(Double Bottom Line)’에 대학생들의 참신한 아이디어를 적극적으로 반영하기 위해 마련됐다. 또 수상자에게 채용 특전을 부여함으로써 청년 취업기회를 확대하고, 스펙 위주의 채용이 아닌 역량과 직무수행 잠재력을 중심으로 인재를 선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SK건설은 밝혔다.

이번 공모전은 사회적 가치창출 분야와 경제적 가치창출 분야 등 총 2개 분야로 구성됐다. 사회적 가치창출 분야는 다양한 사회문제 해결에 이바지할 수 있는 아이디어와 SK건설의 자산을 사회와 공유할 수 있는 아이디어, 경제적 가치창출 분야는 사물인터넷(IoT), 인공지능 등 스마트기술을 적용한 생산성 혁신 아이디어와 건설현장의 품질ㆍ안전 개선 아이디어 등이 세부 주제다.

이번 공모전에는 국내외 대학(원)에 재학 중인 개인 또는 팀(3인 이하) 누구나 참여가 가능하며, 이달 9일부터 10월6일까지 4주간 이메일(skec.recruit@sk.com)을 통해 아이디어를 접수한다. 이후 심사를 거쳐 분야별 대상 1팀(500만원), 우수상 1팀(200만원) 등 총 4팀을 선정해 시상하며, 수상자 전원에게는 SK건설 입사지원 때 서류전형 면제와 가산점 등 특전을 부여한다.

SK건설은 최종 수상 공모작을 사내 전시를 통해 구성원에게 소개할 계획이며, 사업모델에 활용 가능한 아이디어를 선별해 현업에 적극적으로 도입할 방침이다. 박종수 SK건설 기업문화실장은 “이번 공모전은 사회문제 해결에 대한 대학생들의 참신한 시각과 다양한 아이디어를 기업과 참가자가 공유하고 실천할 기회”라고 말했다.

허경주 기자 fairyhkj@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