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미연(왼쪽) 측이 황바울(오른쪽)과의 결혼 소식을 알렸다. 간미연 SNS, 황바울 공식 홈페이지 제공

걸그룹 베이비복스 출신 간미연과 가수 황바울이 결혼한다.

간미연 소속사 드림스톤엔터테인먼트(이하 드림스톤) 측은 9일 오후 "간미연이 11월 9일 서울의 한 교회에서 결혼식을 올리기로 했다"고 공식적으로 알렸다.

황바울로 알려진 예비신랑에 대해 드림스톤 측은 "3살 연하의 뮤지컬, 연극배우이며 배우자의 최소한의 배려 차원에서 추측성 기사는 자제 부탁린다"고 당부했다.

이어 드림스톤 측은 "간미연은 최근 뮤지컬과 드라마에서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으며 최근에는 영화 요가학원에 캐스팅돼 영화배우로 첫발을 내딛고 있다. 많은 분들의 관심과 사랑 속에 아름다운 출발을 할 수 있도록 아낌없는 응원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간미연은 베이비복스 출신으로 최근에는 솔로 가수 겸 배우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올해 상반기 뮤지컬 '킹아더'를 마쳤으며, 현재 영화 '요가학원'을 촬영 중이다.

예비신랑 황바울은 지난 2006년 SBS '비바! 프리즈'를 통해 데뷔했으며, 이후 다수의 연예정보 프로그램과 뮤지컬 작품에서 활약 중이다.

▼ 다음은 드림스톤엔터테인먼트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십니까! 드림스톤엔터테인먼트 소속 배우 간미연씨가 11월9일 서울 동숭교회에서 결혼식을 올리기로 하였습니다.

간미연 배우는 최근 뮤지컬과 드라마에서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으며 최근에는 영화 요가학원에 캐스팅되어 영화배우로 첫발을 내딛고 있습니다.

오랜 연애 끝에 아름다운 결실을 맺기 위해 올리는 결혼식인 만큼 많은 축복 부탁드립니다.

배우자는 3살 연하의 뮤지컬, 연극배우이며 배우자의 최소한의 배려 차원에서 추측성 기사는 자제 부탁드립니다.

많은 분들의 관심과 사랑 속에 아름다운 출발을 할 수 있도록 아낌없는 응원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이호연 기자 hostory@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