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레나 천안 두정 메인투시도. 한화건설 제공

한화건설이 충남 천안시 서북구 두정동 28번지 일원에 프리미엄 주거 브랜드 ‘포레나 천안 두정’을 분양한다. 단지는 지하 2층~지상 29층 13개 동 1,067가구로 조성된다. 타입별 가구 수는 △76㎡A 252가구 △76㎡B 131가구 △76㎡C 87가구 △84㎡A 421가구 △84㎡B 75가구 △102㎡ 101가구다.

단지가 들어서는 두정지구는 과거 일반공업지역에서 제2종 일반주거지역으로 토지이용계획이 변경되면서 주거지역으로 개발되고 있는 곳이다. 현재 e편한세상 두정3ㆍ4차, 천안두정역 푸르지오 등 4,700여 가구가 들어서면서 대규모 브랜드 타운을 형성 중이다. 인근에 삼성SDI, 외국인 전용산업단지 등이 있어 직주근접성을 갖춘 지역으로 선호도가 높다.

포레나 천안 두정은 두정지구 내 단일 단지 기준 유일한 1,000가구 이상 브랜드 아파트로 조성된다. 단지는 우수한 교통 여건을 자랑한다. 지하철 1호선 두정역을 도보로 이용할 수 있고 경부고속도로 천안IC, 1번국도, 천안대로, 천안종합고속버스터미널이 인접해 광역교통망 이용이 편리하다.

교육환경도 우수하다. 단지 바로 옆에는 천안시 유일의 자립형사립고인 북일고가 있고, 북일여고와 희망초(2020년 개교 예정)의 도보 통학도 가능하다. 다양한 생활편의시설도 가깝게 누릴 수 있다. 반경 2㎞ 이내에 단국대병원, 신세계백화점, 롯데마트 등이 있으며, 인근에 큰매산과 천호지 호수공원, 도솔공원 등 풍부한 녹지환경도 갖췄다.

한화건설이 새롭게 선보이는 프리미엄 주거 브랜드 ‘포레나’의 첫 적용단지인 만큼 차별화된 상품성도 돋보인다. 남향 위주의 단지 배치와 4베이 판상형 구조를 적용해 채광과 통풍이 우수하다. 현관창고, 대형 드레스룸, 팬트리(전용 102m² 적용) 등을 통해 다용도 수납공간을 확보했다.

분양가격은 3.3㎡당 800만원대부터 시작한다. 계약조건은 계약금 10%, 중도금 60%, 잔금 30%다. 중도금은 전액 무이자 혜택을 적용하며, 입주는 2022년 3월 예정이다. 견본주택은 천안시 서북구 성정동 1426번지에 있다.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