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가 2일 국회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기자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국회 인사청문회 개최 1차 법정 시한인 이날 오전까지 여야가 청문회 일정과 증인 명단을 놓고 의견을 모으지 못하자, 조 후보자는 기자간담회를 자청했다. 오대근 기자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치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