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7세대 뉴 3시리즈. BMW코라아 제공

BMW aims to capture Korean drivers with bigger, techier new BMW 3 Series

BMW 뉴 3시리즈, 더 커진 크기와 최신기술로 한국시장 공략 나섰다

BMW's 3 Series has been a benchmark among small luxury sedans since its 1975 debut, being recognized for its sporty driving character and appealing exterior look such as its iconic kidney grilles.

BMW의 3시리즈는 스포티한 운전성과 BMW 특유의 키드니그릴 등 매력적인 외관을 인정받으며, 1975년 데뷔 이래로 소형 고급 세단의 기준으로 여겨져 왔다.

BMW Group Korea said its seventh-generation 3 Series model, which was released here in March, is superior to other compact luxury sedans in terms of driving performance, design and safety features.

BMW코리아는 지난 3월 국내에 출시한 7세대 3시리즈 모델이 주행성능, 디자인, 안전기능 면에서 다른 소형 고급 세단들보다 우수하다고 밝혔다.

The German automaker said the latest model, also known by the codename G20, is designed to deliver "sheer driving pleasure" as the vehicle has become "more athletic."

BMW코리아 관계자는 G20라는 코드명으로도 알려진 이 최신 3시리즈가 ‘진정한 운전의 즐거움’을 전달하기 위해 만들어졌다고 전했다.

To improve driving performance, the weight has been reduced by 55 kilograms, though it retains a 50:50 weight distribution between the front and rear axles. It also has had the center of gravity lowered by 10 millimeters.

신형 3시리즈는 주행성능을 높이기 위해 차축 간의 무게 배분을 50:50으로 유지하면서도 무게를 55㎏ 줄였다. 또한, 무게중심을 10mm 낮췄다.

The new model is 76 millimeters longer than its predecessor, and has two engine lineups for Korean drivers ― a 190 horsepower diesel and a 258 horsepower gas engine.

신형 3시리즈는 이전 모델보다 76㎜ 더 길며, 한국 운전자를 위해 190마력 디젤엔진과 258마력 가솔린엔진 두 개의 엔진 라인업을 선보인다.

Design-wise, the G20 has larger kidney grilles at the front and L-shaped tail lights.

디자인을 보면, 신형 3시리즈(G20)는 전면에 더 커진 키드니그릴과 L자 모양의 테일라이트를 뽐낸다.

The interior follows in the footsteps of the automaker's recent designs. To make it more tech-savvy, it has a 10.25-inch central display and a 12.3-inch digital instrument cluster. Its console has buttons for engine start, driving mode controls and iDrive knob and gear levers.

차의 내부는 BMW의 최근 디자인 철학을 따른다. 최신 IT 기술을 접목시켜 센터페시아에 10.25인치 디스플레이와 12.3인치 디지털 계기판을 갖추고 있다. 콘솔에는 엔진시동·주행모드제어 버튼들이 있으며 iDrive 노브와 기어레버들이 있다.

BMW Group Korea said the 3 Series has enhanced safety features as well.

BMW코리아는 신형 3시리즈가 안전 기능도 더욱 강화했다고 말했다.

It was awarded the industry's top safety certification winning a Top Safety Pick+ rating from the Insurance Institute for Highway Safety of the United States.

신형 3시리즈는 미국 고속도로 안전보험협회(IIHS)의 안전 최고등급인 ‘탑세이프티픽+' 등급을 획득했다.

To offer enhanced safety measures, the 3 Series also has lane departure, collision and pedestrian warning features.

향상된 안전 기능을 제공하기 위해 신형 3시리즈는 차선 이탈, 충돌 및 보행자 경고 기능도 갖추고 있다.

코리아타임스 홍지민

“시사와 영어를 한 번에” Korea Times Weekly

m.koreatimes.co.kr/weekly.ht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화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