멋과 TPO를 아는 남자들이라면 더워도 포기할 수 없는 패션이 바로 ‘수트’이다.

삼성물산 패션부문의 네덜란드 남성복 수트서플라이는 스타일과 활동성, 관리 편의성을 모두 충족시키는 수트 룩을 제안한다.

수트서플라이는 출근, 출장, 여행 등 모든 상황에서 멋과 격식을 갖추면서 착용감까지 편안한 ‘트래블러 수트(Traveller Suit)’를 출시했다.

가장 큰 특징은 기능성이다. 트래블러 수트는 내구성, 스트레치성, 발수성, 방오성을 지녔을 뿐만 아니라 구김이 잘 가지 않아 착용감이 좋고 관리하기도 편하다.

이러한 기능성은 이태리 ‘라니피치오 세루티(Lanificio Cerruti)’ 회사의 원단으로부터 나온다. 트래블러 수트의 원단은 일반적인 울 원사보다 더 얇은 울 원료를 더 높은 횟수의 꼬임을 준 강연사(强撚絲)로 만들어 울 100% 천연소재의 고급스러움을 유지하면서 견뢰도, 탄성, 방수, 방오 등에 있어서 뛰어나다.

트래블러 셔츠

트래블러 수트는 기본적인 네이비, 그레이 솔리드 스타일뿐만 아니라, 넓은 라펠의 더블 브레스티드, 체크, 스트라이프 등 다양한 디자인이 출시됐다. 가격은 74만 9,000원이다.

또한 ‘트래블러 셔츠’도 인기리에 판매 중이다. 트래블러 셔츠는 코튼 100%이면서 다림질이 필요 없는 드레스 셔츠이다. 천연소재만을 사용해 합성섬유 혼방의 논 아이론(Non-Iron) 셔츠에 비해 통기성이 좋고 광택이 덜하다.

화이트, 네이비, 라이트 블루, 핑크 컬러의 솔리드, 스트라이프, 체크 스타일로 출시됐으며, 가격은 11만 9,000~ 12만 9,000원이다.

수트서플라이의 트래블러 수트/셔츠는 청담/한남 플래그십 스토어를 비롯한 전국 오프라인 매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라이프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