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엘리야가 미모를 뽐냈다. 이엘리야 SNS

배우 이엘리야가 사랑스러운 근황을 공개했다.

이엘리야는 14일 오전 자신의 SNS에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이엘리야는 더욱 물오른 미모에 밝은 미소를 뽐내며 카메라에 포착되었다.

특히 소멸직전 작은 얼굴에 뚜렷한 이목구비는 보는 이들의 감탄을 자아낸다.

지난 2013년 tvN 드라마 '빠스껫볼'을 통해 데뷔한 이엘리야는 '참 좋은 시절', '돌아온 황금복', '쌈 마이웨이', '작은 신의 아이들', '미스 함무라비', '황후의 품격' 등의 작품에 출연하며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다.

한편, 이엘리야는 최근 종영된 JTBC 드라마 '보좌관-세상을 움직이는 사람'에서 윤혜원 역으로 출연해 안정감 있는 연기력을 뽐내며 호평을 받았다.

김정은 기자 jennykim@hankookilbo.com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