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지현 아나운서가 남편 류현진 선수와의 투샷을 공개했다. 배지현 SNS 제공

배지현 아나운서와 야구선수 류현진 부부가 다정한 투샷을 공개했다.

10일 배지현은 자신의 SNS에 "A great night for a great cause"라는 글과 함께 남편 류현진과 야구장에서 같이 찍은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배지현과 류현진 부부는 어깨동무를 하고 환한 미소를 짓고 있다. 두 사람의 애정이 사진으로도 잘 전해진다.

배지현과 류현진은 클레이튼 커쇼가 주최하는 자선 탁구 대회에 참석한 것으로 알려졌다. 두 사람의 다정한 일상이 많은 야구 팬들과 네티즌의 관심을 받고 있다.

한편 배지현과 류현진은 지난해 1월 결혼했으며, 류현진은 메이저리그 LA 다저스의 선발 투수로 활약 중이다.

이호연 기자 hostory@hankookilbo.com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