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구든 가끔씩은 펑펑 울 일은 생기곤 하지.

이번에 제 봉급인상은 없는 것처럼 들리네요.

그렇다네!

하지만 티슈는 박스 채로 가지고 왔어.

Although Mr. Dithers might be trying to show a bit of kindness by offering a box of tissues, it’s not going to make up for not getting a raise!

디더스 사장님이 티슈도 챙겨오며 나름 친절함을 베풀려고 하지만, 봉급인상의 기회를 놓친 대그우드는 오히려 위안을 받기보다 약이 오를 것 같지요?!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