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상청 홈페이지의 초단기 강수 예측 정보. 기상청 홈페이지

비와 관련한 기상 예보를 앞으로는 10분 단위로 확인할 수 있게 된다. 22일 기상청은 이날부터 홈페이지와 모바일 웹에서 10분 단위의 ‘초단기 강수 예측 정보’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초단기 강수예측정보는 기상 예보 중 일상생활에 가장 영향을 많이 주는 강수 정보를 국민이 보다 효율적으로 이용할 수 있도록 개발됐다.

기상청은 시간당 강수량을 보여주는 이미지 형태로 강수 예측 정보를 제공한다. 강수 예측 정보는 10분마다 갱신되고 현재 시각보다 최대 6시간 앞까지 매 10분 단위로 확인할 수 있다. 현재 시각을 기준으로 1시간 전은 레이더 관측자료(이며, 이후 강수영역 영상은 수치예보모델이 생산한 정보다. 비가 오는 지역일 경우 지도 상에서 예상 강수량에 따라 색깔별로 표시된다.

김종석 기상청장은 “비가 언제 어디에 내릴지는 국민 생활과 재해 예방에 직결되는 매우 중요한 정보이기에 앞으로 더 나은 기상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고경석 기자 kave@hankookilbo.com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회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