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탈북자 포함 세계 종교탄압 피해자들 만난 트럼프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포토]탈북자 포함 세계 종교탄압 피해자들 만난 트럼프

입력
2019.07.18 08:50
0 0
트럼프 미 대통령이 17일 미국 백악관 집무실에서 종교탄압 생존자들을 초청한 자리에서 탈북자 주일룡과 악수를 하고 있다. EPA 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7일(현지시간) 전 세계 각지의 종교 탄압 피해자들을 백악관으로 초청한 자리에서 북한 출신 주일룡 씨와 악수를 하며 인사를 나눴다.

백악관 집무실에서 이뤄진 만남에는 북한을 비롯한 중국과 미얀마, 베트남, 이란, 터키, 쿠바, 수단 등 17개국, 27명이 참석했다.

복음주의 기독교계를 핵심 지지층으로 하는 트럼프 대통령은 취임 이후 종교의 자유 문제를 대표적 외교 정책으로 추진해 왔으며, 트럼프 행정부 들어 '종교의 자유 증진'을 위한 장관급 회의도 국무부 주관으로 연례행사로 열리고 있다.

올해 2회째를 맞은 이 행사는 지난 16일부터 18일까지 3일간의 일정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서재훈 기자

17일 미국 백악관 집무실에서 열린 종교탄압 생존자 초청 만남에서 탈북자 주일룡씨가 트럼프 대통령에게 본인을 소개하고 있다. EPA 연합뉴스
트럼프 미 대통령이 17일 미국 백악관 집무실에서 종교탄압 생존자들을 초청한 자리에서 발언하고 있다. EPA 연합뉴스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