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폴로 11호의 인류 최초 달 착륙 50주년(20일)을 앞두고 미국 전역에서 기념 열기가 뜨겁다. 16일 밤 미국 수도 워싱턴의 워싱턴기념비에 아폴로 11호를 달로 쏘아 올린 새턴Ⅴ 로켓의 모습이 투영되고 있다. 워싱턴=AP 연합뉴스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