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건설이 경기도시공사와 함께 경기 광주시 역동에 분양하는 ‘광주역 자연&자이’ 조감도. GS건설 제공

GS건설이 경기도시공사와 함께 이달 중 경기 광주시 역동 경기광주역세권 도시개발구역 A1블록에 ‘광주역 자연&자이’를 분양한다.

광주역 자연&자이는 경기도시공사가 시행하고 GS건설 컨소시엄(GS건설ㆍ태영건설ㆍ대보건설)이 시공을 맡은 민간 참여형 공공 분양 아파트다. 총 1,031가구 대단지로, 전체 가구가 주택 수요자에게 선호도 높은 중소형(74, 84㎡)으로 구성된다. 전 가구가 판상형으로 설계되며 알파룸, 드레스룸, 주방 팬트리 등이 적용된다.

광주역 자연&자이는 지상에 차가 없는 안전한 단지로 조성된다. 단지 내부에는 경안천의 풍경을 담은 생태 수변 공원과 엘리시안 가든이 조성되며 수변 공원 옆으로는 티하우스를 비롯한 조경 시설이 갖춰진다.

광주역 자연&자이가 들어서는 광주역세권 도시개발사업은 경기도시공사(70%), 광주시(28%), 광주도시관리공사(2%)가 공동시행을 맡아 49만5,747㎡ 부지에 4,458억원이 투입되는 사업이다. 2017년 9월 부지조성공사 착공을 시작으로 2020년 사업이 완료될 계획으로 전체 사업지구에 아파트를 비롯해 단독연립주택, 준주거시설 등이 조성될 예정이다.

광주역 자연&자이 주변 교통망으로는 2016년 개통된 경강선이 있다. 이 노선은 판교~광주~여주구간을 이어주는 노선으로 수도권 동남부 지역의 교통 편의를 크게 높였다. 경강선 경기광주역에서는 판교역까지 3정거장, 강남역까지 7정거장만에 닿을 수 있어 판교 테크노밸리, 강남권 등 주요 업무지구의 직주근접이 가능하며, 판교ㆍ분당 생활권도 누릴 수 있다. 성남이천로(3번국도), 회안대로(45번국도) 등의 도로를 이용할 수 있고, 앞으로 제2경부고속도로(구리~세종)가 개통될 예정인 만큼 광역 도로망도 갖춰진다.

단지 주변 반경 1㎞ 안에는 역동초ㆍ광주초ㆍ경안초ㆍ광주중ㆍ광주중앙고가 있으며 편의시설로는 이마트, CGV, 롯데시네마 등이 가깝다. 단지 인근으로 경안근린공원, 팔당호와 이어지는 경안천 등이 있어 쾌적한 자연 환경도 누릴 수 있다. 광주역 자연&자이의 견본주택은 경기 광주시 역동 171-1에 들어서며 이달 중 개관한다. 입주 예정일은 2021년 말이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 최신기사